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3-09-22 16:59

  • 인사이드 > 문화행사안내

‘전혁림미술관 개관 20주년 기념’ 세미나 열려

10월 7일 ‘전혁림예술제’ 개막...미술상 시상 및 작년도 수상자 전시

기사입력 2023-05-02 16:13 수정 2023-05-02 19:16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대한민국의 회화, 도자, 목기, 입체회화, 도자회화 등 다양한 장르를 개척하여 시대적 종합예술을 시도했다는 평가를 받는 전혁림 화백(1915-2010)의 예술혼을 잇고, 그 뜻을 기리기 위해 2003년 설립된 전혁림미술관이 개관 20주년을 맞아 다채로운 프로그램과 행사를 개최한다.

 

전혁림미술관(관장 전영근)은 전혁림미술관 개관 20주년을 기념하는 전혁림예술제첫 번째 행사로 오는 6일 오후 4시 전혁림미술관에서 전혁림과 미술관을 만나다라는 주제로 세미나를 개최한다.

 

이번 세미나는 전혁림 미술관의 태동과 역사를 살펴보고, 미술관의 지난 20년을 돌아보고 그 의미를 짚어보는 시간을 가진다.

 

세미나 첫번째 순서로 전영근관장의 전혁림미술관의 태동과 역사주제로 미술관의 지난 20년 발자취를 통해 의미를 찾아보는 기회를 가진다두번째로 김종근평론가의 전혁림선생님의 예술 세계와 전혁림미술관의 상징적 의미와 역할을 살펴본다. 세번째로 통영미술청년작가회 김상효 작가가 다음세대를 위한 지역미술 청년작가의 시선으로 말한다주제로 다양한 논의가 펼쳐질 전망이다.

 

'전혁림 미술관'은 1975년부터 30년 가까이 생활하던 집을 헐고 새로운 창조의 공간으로 신축한 건물이다. 외벽은 전혁림 화백의 그림과 아들 전영근 관장의 작품을 20×20Cm의 세라믹타일로 제작, 7500여 개로 조합하여 통영의 이미지와 작가의 예술적 이미지를 표현했다.

 

또한, 3층 전면의 벽은 화백의 1992년 작품 창(Window)을 타일 조합으로 재구성한 대형 벽화로 구성되어 있으며, 오는 9. 12 ~ 24일까지 청년작가 조명전 코발트 블루의 그리움주제로 전시회를 개최한다.

 

개관 20주년 행사의 가장 중요한 행사인 전혁림예술제는 오는 107일 오후 4시에 열리는 개막식을 시작으로 22일까지 계속된다. 주요 행사로는 제9회 전혁림미술상 시상과 전년도 수상자 허은경 작가의 전시가 이어진다.

 

특히, 예술제 기간인 10. 17 ~ 22일까지 전혁림미술관에서 통영미술협회 초대전이 열린다.

 

전영근 관장은 올해는 전혁림미술관이 개관 20주년을 맞이하는 의미 있는 해이고, 내년도에는 전혁림예술제가 10주년을 맞이하는 만큼 시민과 관광객이 함께 할 수 있는 축제, 아트페어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더불어, 전 관장은 어린이들도 함께 그림을 그리는 사생대회와 청년들을 위한 레지던시 및 아카데미 운영도 기획하고 있다, “누구나 쉽게 접근할 수 있는 작품 경매까지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많은 분들이 함께 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행사가 열리는 전혁림미술관은 경남 통영시 봉수110에 위치하고 있으며, 운영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로 월요일 및 화요일은 휴관한다.


 

 
통영인터넷뉴스

서승아 기자 (tyinews@empal.com)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