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8-12 16:27

  • 뉴스 > 통영뉴스

통영, 키위 경쟁력 향상 선진지 견학

국내 개발 신품종 ‘감황’ 관심

기사입력 2022-06-23 15:33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통영시농업기술센터에서는 지난 22일 시 담당자, 농협 관계자 및 광도참다래작목회 회원 18명이 참여하여 통영 키위 경쟁력 향상 및 새로운 신품종 키위도입을 위해 현장견학을 가졌다.

 

이날 선진지 견학에서는 남해군에 위치한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남해출장소를 방문하여, 키위 신품종 육성연구를 담당하시는 이목희 연구사님의 설명에 따라 원내 각종 육성연구가 진행중인 포장들을 둘러보았다.

 

그 중, 농가들의 관심을 받은 품종은 골드계통의 키위인감황으로 국립원예특작과학원에서 새롭게 개발한 신품종으로 감황은 과중이 140g의 대과이며, 당도는 18~19brix로 단맛이 높아 고객만족도가 높을 것으로 판단되며, 겹꽃 및 측화 발생이 적어 키위 재배에 있어 농가에 노동력부담을 줄어들 수 있는 장점이 있다.

 

한편 키위 재배 농가는 47농가, 13.7ha가 재배되고 있으며, 나무 고사피해 많은 요인을 차지하는 습해를 대처하고자 습해에 저항성이 높은 바운티대목을 도입해 생육중인 사천의 영길농장에 방문하여 농장대표님의 바운티대목 장단점 및 재배노하우 등을 듣는 시간도 가졌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이번 현장 견학을 통해 농가에서 각자 농장의 환경 및 재배조건에 맞는 다양한 품종을 접해보고 의견을 나눌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을 가져 뿌듯하였고, 앞으로 통영 키위 경쟁력 향상을 위해 더욱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이 기사는 경남도 지방일간신문인 창원일보와 daum(뉴스-통영), 네이트 등 포털싸이트에도 함께 보도돼 언론의 기능을 한층 더 강화하고 있습니다.

 

통영인터넷뉴스는 공공기관에 의존하지 않는 독자중심의 운영체제로 언론의 자유를 중시합니다. 시민의 눈과 귀로 함께 만드는 언론이 되겠습니다.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실천요강을 준수하며, 제휴기사, 홍보성기사 등 일부내용은 본지의 공식견해와 다를 수 있습니다

 

 

 

 

 

서지애 기자 (tyinews@empal.com)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