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8-12 16:27

  • 뉴스 > 사회단체뉴스

여성단체협, 군경미망인회 격려품 전달

고귀한 희생, 가슴깊이 새기겠습니다.

기사입력 2022-06-22 14:14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여성단체협의회는 지난 21일 대한민국의 자유와 평화를 위해 희생한 전몰군경미망인회를 방문했다.

 

이번 방문은 호국보훈의 달을 맞이하여 그 동안 개최했던 위로행사 대신 격려품을 준비하여 전몰군경미망인 어르신 80여 명에게 격려품을 전달했다.

 

조영인 회장은 숭고한 희생에 깊은 존경과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전몰군경미망인 가족분들의 뜨거운 희생과 나라사랑 정신이 있었기에 우리가 지금처럼 평화로운 삶을 살아갈 수 있다며 고귀한 희생에 감사의 뜻을 전했다.

 

현재, 전몰군경미망인회는 나라를 위해 희생한 군인과 경찰의 유족인 미망인을 회원으로 하는 공법단체로 230여 명이 회원으로 등록되어 있으며, 거친 세월의 흔적으로 거동이 불편하신 분들을 제외한 80여 명의 회원들이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꾸준히 봉사하고 있다.

 

여성단체협의회는 호국보훈의 정신을 계승하고자 전몰군경과 그 유가족을 예우하고 존경하는 마음에서 회원들이 뜻을 모아 매년 이 행사를 이어오고 있으며, 미래세대가 이분들의 숭고한 희생을 기억하도록 다양한 노력을 하고 있다.

 
 
 

 

 

 

이 기사는 경남도 지방일간신문인 창원일보와 daum(뉴스-통영), 네이트 등 포털싸이트에도 함께 보도돼 언론의 기능을 한층 더 강화하고 있습니다.

 

통영인터넷뉴스는 공공기관에 의존하지 않는 독자중심의 운영체제로 언론의 자유를 중시합니다. 시민의 눈과 귀로 함께 만드는 언론이 되겠습니다.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실천요강을 준수하며, 제휴기사, 홍보성기사 등 일부내용은 본지의 공식견해와 다를 수 있습니다

 

 

 

 

 

서지애 기자 (tyinews@empal.com)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1

0/500
  • 푸른솔
    2022- 06- 22 삭제

    許가야 여성단체협의회라면 부산 전라도 마산이라 말인가 똑바로 해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