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8-09 08:00

  • 뉴스 > 통영뉴스

통영시, 제67회 현충일 추념식 거행

기사입력 2022-06-07 05:50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통영시는 제67회 현충일 추념식을 66일 원문공원 내 충혼탑광장에서 조현준 부시장, 정점식 국회의원, 손쾌한 시의회의장, 천영기 통영시장 당선인, 보훈 및 안보단체장, 시의원, 시의원 당선인, 유관기관단체장, 유족, 학생 등 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엄숙하게 거행했다.

 

추념식은 10시 정각 추모 사이렌 취명에 맞추어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에 대한 묵념을 시작으로 국민의례 후 조윤제 중령 외 1천332위의 호국영령을 모신 충혼탑 영전 앞에 헌화와 분향을 하였다. 이어 통영시장을 대신하여 조현준 부시장의 추념사와 이충권 전몰군경유족회장의 인사말씀, 추모헌시 낭송, 현충일 노래 순으로 진행되었다.

 

조현준 부시장은 추념사에서 우리가 누리는 자유와 평화와 행복이 가장 젊고 빛나는 시기에 자신의 모든 것을 조국에 바치신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희생과 헌신을 딛고 서 있음을 잘 알고 있으며, 호국영령에 대한 보훈은 오늘을 살아가는 우리 모두의 당연한 의무임을 잊지 않겠다.”고 밝혔다.

 

 

 

 

전몰군경유족회 이충권 지회장은 젊은 청춘 꽃다운 나이에 나라를 지키기 위해 목숨을 바치신 순국선열과 호국영령들의 숭고한 뜻을 기리고 나라 사랑하는 마음과 안보 정신을 굳건히 다져 다시는 이 땅에 아픈 역사를 남기지 않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하였으며 또한, 추념식에 자리를 함께 해 주신 내빈과 추모객들에게 고마움의 인사도 함께 전했다.

 

이날  호국영웅의 희생을 후손에 기억할 수 있기를 바라는 뜻으로 학생을 대표하여 동원고등학교 2학년 박지호 학생과 김선주 학생의 헌화분향과 김선주 학생의 추모헌시(당신의 이름) 낭송은 참석자 모두에 잔잔한 감동을 전했다.

 

추념식이 끝난 뒤에도 많은 시민들의 헌화와 분향이 이어졌으며 3.1운동 기념비와 삼열사비, 해병대 전적비에도 순국선열의 호국정신을 기리는 참배가 계속되었다.

 

 

 

 

이 기사는 경남도 지방일간신문인 창원일보와 daum(뉴스-통영), 네이트 등 포털싸이트에도 함께 보도돼 언론의 기능을 한층 더 강화하고 있습니다.

 

통영인터넷뉴스는 공공기관에 의존하지 않는 독자중심의 운영체제로 언론의 자유를 중시합니다. 시민의 눈과 귀로 함께 만드는 언론이 되겠습니다.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실천요강을 준수하며, 제휴기사, 홍보성기사 등 일부내용은 본지의 공식견해와 다를 수 있습니다

 

 

 

 

 

 

노현정 기자 (tyinews@empal.com)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