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3-06-07 16:54

  • 뉴스 > 통영뉴스

고인 생전 유지 받들어 이웃돕기 실천

故 이점연 자녀들 통영시에 백미 100포 전달

기사입력 2021-12-30 14:31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29, 이점연님의 자녀들이 통영시를 방문하여 이웃돕기 성품으로 백미(10kg) 100(300만원상당)를 기탁했다.

 

자녀들은 돌아가신 모친(이점연)께서 어려운 이웃을 돕고 싶다는 말씀을 평소 자주하셨다며, 고인의 뜻을 기리기 위해 유품을 정리한 금액으로 자녀들이 대신해 모친 명의로 이웃돕기 에 나섰다.

 

지난 1213일에 별세하신 이점연님은 통영시 용남면에서 태어나 평생을 살아오시면서 배움에 대한 애착 또한 크셔서 고인의 자녀들이 유지를 받아 원평초등학교에도 장학금 300만원을 기탁하기도 했다.

 

자녀들은 사랑하는 어머니를 위한 마지막 선물로, 어머니의 이름 석 자를 이 세상에 남기고 싶어 기탁하게 되었다. 도움이 필요한 곳에 어머니의 뜻이 잘 전달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강석주 통영시장은 온 가족이 고인의 뜻을 잊지 않고 귀한 물품을 기탁해 주셔서 감사드리며, 어려운 이웃들과 지역에 대한 나눔 실천이 우리 사회에 큰 울림이 될 것이다.“며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이날 기탁된 성품은 기탁자의 의사에 따라 생전에 어머니가 거주하셨던 용남면과 노인복지시설, 장애인복지시설에 전달했다.

 

 

 

이 기사는 경남도 지방일간신문인 창원일보와 daum(뉴스-통영), 네이트 등 포털싸이트에도 함께 보도돼 언론의 기능을 한층 더 강화하고 있습니다.

 

통영인터넷뉴스는 공공기관에 의존하지 않는 독자중심의 운영체제로 언론의 자유를 중시합니다. 시민의 눈과 귀로 함께 만드는 언론이 되겠습니다.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실천요강을 준수하며, 제휴기사, 홍보성기사 등 일부내용은 본지의 공식견해와 다를 수 있습니다

 

 

 

 

 

 

통영인터넷뉴스

노현정 기자 (tyinews@empal.com)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0/500